드론으로 환경오염 감시한다!

조회수 541



대구 최초, 달서구 드론을 활용한 입체적 환경감시 시연회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대구 최초로 사람이 접근이 힘든 성서산업단지의 대형 공장과 비산먼지 발생이 많은 공사장 등에 환경감시 드론으로 순찰과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달서구 제공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대구 최초로 사람이 접근이 힘든 성서산업단지의 대형 공장과 비산먼지 발생이 많은 공사장 등에 환경감시 드론으로 순찰과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달서구 제공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대구 최초로 사람이 접근이 힘든 성서산업단지의 대형 공장과 비산먼지 발생이 많은 공사장 등에 환경감시 드론으로 순찰과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달서구는 이에 따라 지난 22일 구청 미세먼지상황실에서 이태훈 구청장을 비롯한 대구시 유관기관, 사업에 관심있는 지자체 등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드론을 이용한 환경감시망 구축·운영 시연회를 열었다.

이날 시연회는 달서구와 계약한 드론운영 전문기관의 실시간 환경감시 시연 및 상황실 장비소개 등 입체적 환경감시 상황을 실시간으로 점검하며 사업의 성공적 수행 가능성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이번에 선보인 입체적 환경감시망 구축 사업은 전체 사업비가 3억원이며, 올해 2월 입체적 환경감시 용역 계획을 수립하여 입찰을 통하여 업무대행 업체를 선정하였다. 달서구는 이번달부터 고해상도 카메라와 미세먼지 측정기가 부착된 드론 2대를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대구 최초로 사람이 접근이 힘든 성서산업단지의 대형 공장과 비산먼지 발생이 많은 공사장 등에 환경감시 드론으로 순찰과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달서구 제공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대구 최초로 사람이 접근이 힘든 성서산업단지의 대형 공장과 비산먼지 발생이 많은 공사장 등에 환경감시 드론으로 순찰과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달서구 제공



이날 시연회가 성공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달서구는 다음달부터 드론을 활용한 각종 환경감시 활동을 본격적으로 수행할 계획이다.

특히 미세먼지 불법배출 감시원 4명을 모집하여 오는 12월까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기간 동안 성서산업단지와 대규모 공사장의 미세먼지 불법배출 감시 등 환경오염행위 감시업무를 집중적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대구 달서구 관계자는 "드론과 감시원을 통한 입체적인 순찰·감시를 통하여 대형 공장의 굴뚝, 대형공사장 및 달성습지 등 감시의 사각지대를 입체적 실시간 순찰·단속이 가능하다"면서 "드론을 환경감시에 도입함으로써 광범위한 달서구 전 역역을 평면적인 감시에서 벗어나 입체적으로 점검하고 확인하는 것이 가능해졌다"고 설명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미세먼지 등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과 건강 상의 문제가 심각한 것이 현실"이라면서 "대구 최초의 드론을 활용한 입체적인 환경감시망을 구축함으써 산업단지가 집중된 달서구만의 특화된 환경오염물질과 미세먼지 등을 과감하게 줄여나갈 수 있는 저감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출처 ; https://news.imaeil.com/Society/2020052510045925343 

0 0